Quantcast

임슬옹 측, 뮤지컬 도전 “‘마타하리’에 캐스팅”…‘상대는 옥주현-차지연’ (공식입장)

  • 이호영 기자
  • 승인 2017.04.11 11: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호영 기자] 그룹 2AM 출신 임슬옹이 뮤지컬 첫 도전에 나선다.
 
11일 임슬옹의 소속사 싸이더스HQ의 관계자는 톱스타뉴스에 “임슬옹이 뮤지컬 ‘마타하리’에 캐스팅됐다”면서 “첫 뮤지컬인 만큼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으니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뮤지컬 ‘마타하리’는 EMK의 첫 창작 프로젝트로 2016년 월드 프리미어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 후 개막 8주 만에 무려 10만 관객 돌파라는 경이로운 흥행 신드롬을 불러일으킨 작품. 주인공 마타하리에는 옥주현과 차지연이 더블 캐스팅 됐다. 
 

임슬옹 / 톱스타뉴스포토뱅크
임슬옹 / 톱스타뉴스포토뱅크

 
임슬옹은 마타하리와 우연히 만나 사랑에 빠지는 프랑스 군 소속 파일럿 아르망을 연기한다.
 
한편, 임슬옹이 출연하는 뮤지컬 ‘마타하리’는 6월 16일부터 8월 6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