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일드라마]‘황금 주머니’ 김지한, 이선호에 이별 권고 “믿어보죠, 스스로 멈출거라고”
  • 안현희 기자
  • 승인 2017.03.21 20:2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현희 기자] ‘황금주머니’ 김지한이 이선호에게 우회적으로 류효영과 헤어지길 당부했다.

21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황금주머니’에서는 김지한과 이선호가 회사 복도에서 마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선호는 “나한테 무슨 할 말 있습니까”라며 물었고, 김지한은 “멀리서 서로 바라보는 눈빛도 그렇고, 서로에게 친어머니 물어보는 것도 그렇고”라며

뼈 있는 말로 이선호를 당황케 했다.

‘황금주머니’ 김지한-이선호/MBC ‘황금주머니’ 방송 캡처
‘황금주머니’ 김지한-이선호/MBC ‘황금주머니’ 방송 캡처


이에 김지한은 “대답 안하는것 보니까 내 생각이 맞나보네. 그럼 이선호 씨 한 번 믿어보죠. 스스로 멈출거라고. 당신이 류효영을 생각하는 마음은 진

짜였으니까”라며 에둘러 말했다.

한편, MBC ‘황금주머니’는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