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iKON), 日 아레나 앵콜 투어 피날레…‘관객 44만 2천명 동원’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03.21 09: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아이콘(iKON)이 일본 아레나 앵콜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아이콘(iKON)은 지난 20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 공연을 끝으로 아레나 앵콜 투어 공연 ‘iKON JAPAN TOUR 2016~2017’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로써 아이콘(iKON)은 오사카죠 홀, 후쿠오카 마린멧세, 요코하마 아레나로 이어진 이번 투어에서 총 3개 도시 9회 공연으로 12만여명을 동원했다. 지난 해 일본 데뷔 후 1년여 만에 총 44만 2천여명의 관객을 만나며 이례적인 기록을 세웠다.
 
 
아이콘(iKON) / YG 엔터테인먼트
아이콘(iKON) / YG 엔터테인먼트

 
이 날 공연장에는 투어의 마지막을 기다리는 1만 3천여명 팬들의 열기로 가득했다. 오프닝을 알리는 피아노곡과 함께 멤버들이 등장하자 큰 함성이 울려 퍼졌다.
 
오프닝이 끝날 무렵 비아이의 “요코하마 소리질러”라는 멘트와 함께 일본 레코드 대상 최우수상 신인상을 수상한 싱글 ‘DUMB&DUMBER’로 무대를 선보였다.
 
이어 아이콘(iKON)은 ‘SINOSIJAK REMIX’, ‘WHAT’S WRONG?’ 그리고 한국 미 발표곡 ‘LOVE ME’, ‘RHYTHM TA REMIX (Rock Ver.)’ 등 인기곡들로 무대를 꾸미며 열기를 이어갔다.
 
이 날 리더 비아이는 “5월, 6월 아이콘 돔투어 개최가 결정 됐습니다. 신선한 무대 준비겠습니다. 기대해 주세요”라며 돔투어 개최 소식과 각오를 밝혔고 이어 “여러분들 덕분입니다”라며 감사의 인사도 전했다.
 
한편, 아이콘(iKON)은 자작곡인 더블 타이틀 곡으로 국내 컴백을 준비 중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