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레드벨벳(Red Velvet) 조이, 첫사랑 직진녀로 안방극장 찾는다
  • 유해인 기자
  • 승인 2017.03.20 13: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인 기자] 조이가 상큼발랄한 직진녀를 연기해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이하 그거너사)’가 오늘(20일) 밤 11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포스터 / tvN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포스터 / tvN

 
올 봄에는 첫사랑에 빠진 직진 고딩 ‘윤소림’이 출격해 tvN ‘직진녀 계보’에 새로이 이름을 올릴 예정이다. 조이가 연기하는 윤소림은 첫사랑인 강한결에게 거침없이 다가가는 캐릭터로, 독보적인 사랑스러움을 발산해 ‘러블리 직진녀’의 면모를 발산할 예정이다.
 
특히 조이의 독보적인 과즙미와 청량한 보이스가 러블리 매력을 배가시킨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예고편과 하이라이트 영상 등을 통해 조이는 보는 것만으로 사람을 따라 웃게 만드는 밝은 에너지를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귀에 쏙쏙 꽂히는 그의 청아한 목소리와 가창력은 듣는 즐거움까지 예고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에 제작진은 “조이와 윤소림은 목소리, 해피 에너지, 해맑은 모습 등 많은 부분이 닮았다. 특히 극중 윤소림이 러블리 직진 매력으로 주변을 환하게 밝히는 것처럼 조이의 밝은 에너지가 촬영장 분위기를 한층 더 즐겁게 만들고 있다”며 “200%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조이표 윤소림을 기대해도 좋다”고 전해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한편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는 동명의 일본만화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오늘 밤 11시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