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HD테마] 족발 광고 모델로 강력 추천 받는 걸그룹 멤버 2인…‘러블리즈 케이-트와이스 모모’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3.18 00: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러블리즈(Lovelyz) 케이-트와이스(TWICE) 모모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러블리즈(Lovelyz) 케이-트와이스(TWICE) 모모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족발 광고 유치가 시급(?)한 걸그룹 멤버 2인을 모아봤다.
 
그 주인공은 러블리즈(Lovelyz) 케이와 트와이스(TWICE) 모모다.
 
러블리즈(Lovelyz) 케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러블리즈(Lovelyz) 케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용인 족발골목 상인 여러분 보고 계십니까, 케이’
 
러블리즈(Lovelyz) 케이는 지난 17일 MBC ‘듀엣가요제’에서 파트너 황세영과 함께 폭풍 가창력을 선보인 팀의 메인보컬이다.
 
이런 러블리즈(Lovelyz) 케이는 족발 마니아로 유명한 걸그룹 멤버다. 이런 그가 특유의 애교와 가창력을 선보이면서 족발 광고에 나선다면 클라이언트의 매출 향상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된다. ‘주간아이돌’ 출연 이후 ‘오빠야’ 애교로 각광받고 있는 만큼 “오빠야, 내가 진짜 좋아하는 족발이 생겨서”라는 혼자 끙끙 앓다가 죽어 버릴 것만 같아서 얘기를 한다“라는 메시지의 CM송도 선보일 수 있을지도?
 
트와이스(TWICE) 모모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트와이스(TWICE) 모모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물 건너 일본에서 온 족발소녀, 모모’
 

트와이스(TWICE) 모모는 남다른 미모와 댄스실력으로 사랑 받는 팀의 일본인 담당 멤버다.
 
이런 트와이스(TWICE) 모모는 각종 매체에서 남다른 족발사랑을 꾸준히 선보여 왔다. 특히 그의 이런 족발 사랑은 족발한류(!)를 일으키고 외국인들에게 족발을 널리 알리는 계기로도 만들 수 있다. ‘끝날 때까지 끝난게 아니다’ 애교 내지 ‘니코니코니’ 애교가 첨가된 족발 광고가 만약 등장하게 된다면 여러 가지 의미에서 클라이언트에게 함박웃음을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