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 연민을 부르는 천재 캐릭터…‘매력 총망라’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03.16 13: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이현우가 입체적 캐릭터 변화를 몰고 올 예정이다.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의 이현우가 음악에 상처받은 천재 강한결로 오는 20일 월요일 밤 11시 출격을 앞두고 있다.
 
특히 이현우가 연기 할 강한결은 음악 분야에서는 천재이지만 그 외에 모든 것은 서툰 모습으로 새로운 천재 캐릭터를 그려낸다.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 /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 /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그거너사’는 음악에 상처받은 천재 작곡가 강한결(이현우 분)과 그에게 첫 눈에 반한 비타민 보이스 여고생 윤소림(조이 분)의 순정소환 청량로맨스이다.
 
극 중 강한결은 밴드 ‘크루드플레이’의 모든 작사, 작곡을 전담해 인기 밴드로 만든 장본인이나 대중에게는 정체를 숨긴 작곡가 케이로 알려져 있다.
 
음악은 과정보다는 결과로만 평가 받기 때문에 언제나 최고의 음악을 선보여야 한다는 부담감과 압박감에 둘러 쌓여 있는 인물이다.
 
또한 유년 시절 자신의 음악을 지키지 못한 아버지 강인우(최민수 분)의 모습을 보고 자신의 음악을 지키기 위해 자기 자신뿐 아니라 자신을 둘러싼 음악 관계자들과 끊임 없이 싸워 나가는 천재 작곡가이다.
 
하지만 그는 작곡에 있어 천부적인 재능을 가진 천재임에도 불구하고 음악이 아닌 사람 대 사람으로 소통하는 것에 서툴고 자신의 감정을 잘 드러내지 못해 종종 오해를 사게 된다.
 
음악 밖에 몰랐던 서툰 천재가 진심으로 다가오는 소림으로 인해 변해가는 인물로 입체적인 캐릭터 변화가 tvN 로맨스 남주사에 새로운 한 획을 그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는 오는 20일 월요일 밤 11시 tvN을 통해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