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당신은 너무합니다’ 엄정화, 초특급 전개에 하드캐리 열연…‘내공 폭발’
  • 김현덕 기자
  • 승인 2017.03.06 09: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덕 기자] #엄정화가 정극 연기의 진수를 선보이며 시청률 상승세를 이끌고 있다.
 
MBC 새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톱스타 유지나 역을 맡은 엄정화가 탁월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시청률 견인차의 역할을 톡톡히 해낸 것. 4일 방송된 첫 회보다 2.6% 상승한 14.6%(닐슨코리아, 전국기준)를 기록하는 등 빠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5일 방송된 ‘당신은 너무합니다’ 2회에서 지나는 해당(구혜선 분)때문에 자신에게 아들이 있었다는 비밀이 탄로날까 두려움에 쌓여 해당에게 독설을 퍼부었다.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지나는 해당 아버지 강식(강남길 분)의 설득에 마음을 돌렸고, 지나는 ‘유쥐나’로 사는 해당에 대한 측은지심을 느끼면서 조금씩 해당과 가까워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당신은 너무합니다’ 엄정화 /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당신은 너무합니다’ 엄정화 /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해당이 자신의 모창가수로 활동하는 밤무대에 찾아가 해당과 합동 공연을 펼치는가 하면, 해당과 해당의 남자친구 성택(재희 분)과 낚시 여행을 떠나는 등 톱스타가 아닌 평범한 여자로 소소한 일상을 즐겼다. 그러던 중 지나는 자신을 있는 그대로 봐주는 성택에게 신선한 자극을 느끼고, 해당에게 성택과 헤어지기를 부탁했다.
 

이처럼 엄정화는 속도감 있는 극의 전개에 따라 폭넓게 변하는 캐릭터의 감정선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몰입도를 높였다. 누구 앞에서든 당당하고 솔직한 톱스타의 모습부터 꿈을 위해 아들을 버렸다는 죄책감에 고통스러워하는 엄마의 모습, 겉보기에는 화려한 삶을 사는 성공한 인생인 듯 보이지만 소소한 행복을 누리지 못하는 고독하고 쓸쓸한 여인의 모습까지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캐릭터의 설득력을 배가시킨 것. 이로써 주말 안방극장 시청자들과의 공감대 형성은 물론이고 극 중 상대에 따라 감정의 강약을 조절하는 등 정극 연기의 진수를 선보이며 호평을 얻고 있다.
 
한편, 엄정화, 구혜선, 강태오, 전광렬, 정겨운, 손태영 등이 출연하는 MBC 새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매주 토, 일 밤 8시 4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