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리뷰] ‘뉴스룸’ 심상정, “손석희, 앞으로 자주 좀 불러달라”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2.28 2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뉴스룸’에 심상정이 출연했다.
 
28일 방송된 JTBC ‘뉴스룸’은 ‘최순실-박근혜 대통령 국정농단 사태’ 등에 대해 다뤘다.
 
그중 ‘뉴스룸’에서는 정의당의 대선주자인 심상정 의원이 출연했다.
 
‘뉴스룸’ 심상정-손석희 /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뉴스룸’ 심상정-손석희 /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그의 출연에 손석희 앵커는 지지율이 되지 못해 대선주자 릴레이 때 모시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에 심상정은 JTBC에서 자주 불러주면 지지율이 올라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러한 답에 손석희는 다시 지지율이 올라야 부를 수 있다고 하면서 다소 민망해했다.
 
그리고 특검 연장안, 대통령 권한대행 탄핵안 등 때문에 모신 것이긴 하지만 대선주자이기에 관련 질문도 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심상정은 질문도 해주시고 다음번에도 불러달라고 말했다. 기회가 있어야 지지율이 올라갈 수 있다는 것이다.
 
한편, JTBC ‘뉴스룸’은 매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