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리뷰] ‘뉴스룸’, “박근혜 대통령 대리인단, 상황 따라 논리 달라진다”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2.17 20: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뉴스룸’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하 이재용)의 구속 문제에 대한 박근혜 대통령 대리인단의 모습을 전했다.
 
17일 방송된 JTBC ‘뉴스룸’은 ‘최순실-박근혜 대통령 국정농단 사태’ 등에 대해 다뤘다.
 
그중 ‘뉴스룸’에는 박근혜 대통령 대리인단이 그때 그때 논리가 달라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뉴스룸’ 전진배 /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뉴스룸’ 전진배 /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이전까진 이재용의 구속영장 기각을 들어 뇌물죄가 없으면 탄핵이 성립하지 않는다고 주장하다가 이번에 구속영장이 발부되자 이 문제와 탄핵이 관계없다고 선을 그었다는 것이다.
 
하지만 이 문제에 있어 청와대 등이 매우 곤혹스러워하는 상태라고 전했다. 본인들조차 실제로 관계가 없다고 생각하는지 의심스러운 대목인 것이다.
 
이재용이 뇌물을 줬다는 것이 성립된다면 받은 쪽 역시 뇌물을 받은 것으로 해석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한편, JTBC ‘뉴스룸’은 매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