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포커스] 멜로디데이(MelodyDay), 눈부신 반전으로 대세 등극하게 될까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2.16 01: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최근 전격 컴백한 4인조 걸그룹이 있다. 그 그룹은 바로 멜로디데이(MelodyDay)이다.
 
멜로디데이(MelodyDay)는 2014년에 데뷔한 것으로 알려진 걸그룹이다. 현재 잘 사용하는 구분법에 의하면 신세대에 해당하는 3세대 걸그룹인 셈이다.
 
멜로디데이(MelodyDay)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멜로디데이(MelodyDay)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다만 음악 경력으로 치면 이들의 경력은 좀 더 길게 잡을 수 있다. 2012년에 발매한 인기드라마 ‘각시탈’의 OST에도 그들의 이름이 있기 때문이다. 이때부터 팀이 활동했다는 관점에서 보면 멜로디데이(MelodyDay)는 베테랑 걸그룹이라고 볼 수도 있다.
 
또한 이 팀은 이런 관점에 어색하지 않은 실력도 가지고 있다. 대표적으로 멤버 여은은 ‘복면가왕’에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라는 복면가수로 출격해 9대 가왕에 오른 바 있다. 아이돌 뿐 아니라 이름 있는 가수들에게도 ‘복면가왕’에서 가왕으로 오른다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지 생각해본다면 이는 상당히 두드러지는 경력이라 할만하다.
 
멜로디데이(MelodyDay)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멜로디데이(MelodyDay)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다만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아직 멜로디데이(MelodyDay)라는 팀은 아직 일정 수준 이상의 성과를 냈다고 하기에는 무리가 따른다. 그렇기 때문에라도 멤버들로서는 이번 활동에서 꼭 일정한 수준 이상의 반응을 받고 싶은 것이 당연할 터.
 
여느 팀이나 비슷한 이야기를 듣겠지만 결국 이들에게 필요한 것은 딱 ‘한 방’일 것이다. 걸그룹 뿐 아니라 대부분의 연예인들은 바로 이 ‘한 방’이 터지느냐 아니냐로 갈리곤 하기에. 실력은 있었지만 여러 해 무명으로 고생했던 이엑스아이디(EXID)가 직캠을 통해 대반전이 생긴 것이 바로 그 ‘한 방’에 해당한다. 물론 실력이 없다면 그 ‘한 방’이 찾아온다고 해도 잡지 못할 가능성이 있지만 적어도 멜로디데이(MelodyDay)가 그런 팀은 아니다.
 
멜로디데이(MelodyDay)는 최근 신곡 ‘KISS ON THE LIPS’로 음악방송에 출연해 컴백무대도 성공적으로 마쳤다. 또한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과 함께 매력발산을 할 예정이다. 이에 그동안 크게 기지개를 펴지 못한 그들이 올해에는 눈부신 반전으로 대세에 등극하길 기대해본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