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리뷰] ‘무한도전’ 최민용, “예나 지금이나 대중들은 나를 원하네”
  • 노한솔 기자
  • 승인 2017.01.14 19: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한솔 기자] ‘무한도전’ 최민용이 하하의 인지도를 이길 수 있을까.
 
14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 최민용이 하하의 파트너로 등장했다.
 
이날 생각외로 하하에게보다 최민용에게 시민들의 관심이 쏟아졌다.
 
‘무한도전’ / MBC ‘무한도전’ 화면 캡처
‘무한도전’ / MBC ‘무한도전’ 화면 캡처

 
사진을 찍어달라는 시민의 말에 최민용은  “예나 지금이나 대중들은 나를 원하네”라며 “타이틀을 바꾸자고”라고 말했다.
 
이어 “왜 나를 이기려고 해 형”라고 하하가 웃으며 말하자 최민용은 “그런 마음 없어. 욕심도 없고 사심도 없어”라고 답했다.
 
끝으로 최민용은 “대중들이 너를 원했으면 좋겠는데”라며 “안타깝네”라고 말해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MBC ‘무한도전’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