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리뷰] ‘무한도전’ 최민용, “이제 시작이다, 워낙 동안이라…”
  • 노한솔 기자
  • 승인 2017.01.14 19: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한솔 기자] ‘무한도전’ 냉동인간 최민용이 하하와 과거를 회상했다.
 
14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 하하의 파트너로 최민용이 등장했다.
 
이날 하하는 최밍용과 함께 “진짜 걱정 없었었어”라고 “모든 게 다 행복했었어”라고 말했다.
 
‘무한도전’ / MBC ‘무한도전’ 화면 캡처
‘무한도전’ / MBC ‘무한도전’ 화면 캡처

 
이에 최민용도 고개를 끄덕이고 “큰 욕심도 없었었고”라며 동조했다.
 
하하는 “이제 형이랑도 나이랑도 들고”라고 말했지만 최민용은 “이제 시작이야. 원체 동안인데 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BC ‘무한도전’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