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일급비밀 측 “성추행 논란 사실 무근, 법적 대응할 것”(공식입장)
  • 김현덕 기자
  • 승인 2017.01.12 14: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덕 기자] 그룹 일급비밀이 성추행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12일 소속사는 공식 팬 카페와 페이스북을 통해 “안녕하세요. JSL 컴퍼니입니다. 먼저, 일급비밀을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팬 여러분 항상 감사드립니다. 현재 온라인상에서 확산 되고 있는 일급비밀 경하 관련 성추행 관련 루머 글은 사실 무근 인 점을 밝힙니다”라고 성추행 사실에 대해 일축했다.
 
이어 “당사는 갓 데뷔 한 신인으로써 일급비밀의 소속 멤버가 드라마 도깨비 여 주인공의 닮은꼴로 갑작스러운 대중의 관심과 과분한 사랑을 받게 되었고, 악플이나 비방 역시 대중의 앞에서는 아이돌로서 일정 부분은 감수해야 하는 부분이라고 생각하여 지켜보았습니다만, 무분별하게 쏟아지는 허위 사실 및 비방과 비하로 인해 어린 경하 군 본인은 물론, 다른 멤버들과 가족, 소속사 및 일급비밀을 아끼고 응원 해주시는 팬 여러분께도 정신적 인 상처와 피해를 끼칠 수 있다고 판단하였습니다”고 덧붙였다.
 

성추행 논란 그룹 일급비밀 멤버 경하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성추행 논란 그룹 일급비밀 멤버 경하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또 소속사는 “이 시간 이후, 일급비밀 경하에 대한 악성 루머 및 허위 사실, 인신 공격성 발언 등에 해당하는 모든 게시글 및 관련 댓글 등을 비롯하여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 법적 절차를 통해 강력히 대응 할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소속사는 “데뷔 직 후,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일급비밀을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앞으로도 더욱 열심히 하는 일급비밀이 되겠습니다”라고 마무리 지었다.
 
한편 최근 SNS상에는 일급비밀 경하에게 과거 성추행을 당했다는 한 여성의 주장이 확산돼 논란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