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현화, 악플러들에 “소송은 당연히 각오하고 있는 거겠죠?”
  • 박혜미 기자
  • 승인 2017.01.11 17: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미 기자] 개그우먼 겸 배우 곽현화가 악플러들에게 경고를 날렸다.
 
곽현화는 오늘(11일) 자신의 SNS를 통해 “인신공격. 욕설댓글이 많네요. 그런 영화찍었으니 당연한 결과아니냐. 자업자득이다 그러는데, 그럼 악플 썼으니 소송은 당연히 각오하고 있는거겠죠? 악플다신분 지워주시기 바랍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앞서 곽현화는 SNS에 “인터넷 실시간에 오르고 기사가 도배되고. 좋지도 않은 소식이지만 무엇보다 더 이상 이걸로 실시간에 오르는 게 싫었다”고 시작하는 장문의 심경글을 올려 주목을 받기도 했다. 
 
곽현화 SNS
곽현화 SNS

 
곽현화는 자신의 동의 없이 상반신 노출 장면이 포함된 영화 ‘전망 좋은 집’을 유료로 배포한 혐의로 이수성 감독을 기소한 바 있다.
 
그러나 이에 서울중앙지법 형사 16단독 김주완 판사는 성폭력처벌법상 카메라 등 이용촬영, 무고 등 혐의로 불구속기소된 이수성 감독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