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비와이-지수-로제-딘딘-지조, 괴물은 모두가 알아보는 법
  • 김현덕 기자
  • 승인 2017.01.10 09: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덕 기자] ‘블랙핑크’ 지수-로제가 ‘라디오스타’로 첫 토크쇼 데뷔를 한다.
 
지수와 로제는 입을 다물고 말하는 ‘복화술’ 개인기를 비롯해 귀여움을 발산하며 함께 출연한 예능 새내기들과 숨겨왔던 입담을 뽐낸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11일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황교진)는 ‘괴물은 모두가 알아보는 법’ 특집으로 비와이-지수(블랙핑크)-로제(블랙핑크)-딘딘-래퍼 지조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블랙핑크의 지수와 로제는 ‘이색 개인기’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지수는 “납치를 대비해서..”라며 두 사람의 개인기가 ‘복화술’이라고 밝혀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어서 두 사람은 입을 앙다물고 볼에 공기를 불어넣은 채 개인기를 선보였고, 이를 본 4MC는 신통방통한 개인기에 감탄을 쏟아냈다고.
 

‘라디오스타’ 지수-로제-딘딘-비와이 / 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지수-로제-딘딘-비와이 / MBC ‘라디오스타’

 
또한 지수는 데뷔 전 SM매니저에게 캐스팅 제안을 받은 사연을 공개할 예정이다. 당시 YG연습생 신분이었던 지수는 갑자기 찾아온 뜻밖의 제안에 대해 얘기했고, 딘딘 역시 SM매니저에게 명함을 받았던 사연을 공개하는 등 뜻밖의 에피소드들이 줄을 이었다고.
 
그런가 하면 비와이-딘딘-지조는 프리스타일 랩 배틀을 벌이며 또 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괴물 래퍼’ 비와이와 ‘프리스타일 챔피언’ 지조, 그리고 ‘다크호스’ 딘딘, 세 사람의 랩 배틀이 즉석에서 성사돼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는 후문.
 
한편 토크쇼에 첫 출연한 ‘블랙핑크’의 지수와 로제의 개인기는 어떠했을지, 비와이-딘딘-지조의 치열했던 랩 배틀 현장은 오는 11일 밤 11시 10분 ‘라디오스타-괴물은 모두가 알아보는 법’ 특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