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2016 MBC 연기대상’ 이필모-김지호, 황금연기상 연속극 부문 수상

  • 박혜미 기자
  • 승인 2016.12.30 22: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미 기자] ‘2016 MBC 연기대상’의 이필모와 김지호가 황금연기상을 수상했다.
 
30일 방송된 ‘2016 MBC 연기대상’에서는 김국진, 유이의 진행 아래, 올 한해 MBC 드라마를 통해 시청자들을 만난 배우들이 총출동한 축제가 펼쳐졌다.
 
이날 ‘2016 MBC 연기대상’에서 황금연기상 연속극 부문을 수상한 ‘가화만사성’ 김지호는 “남편한테 상을 받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 시상하러 간다길래 어느 부문인지 몰랐는데 저희 부문이였다”고 말했다.
 
‘2016 MBC 연기대상’ 김지호-이필모 / MBC ‘2016 MBC 연기대상’ 화면 캡처
‘2016 MBC 연기대상’ 김지호-이필모 / MBC ‘2016 MBC 연기대상’ 화면 캡처

 
이어 김지호는 “일단 가화만사성을 찍으면서 정말 행복했다. 시간이 참 빨리 지났는데 이 가화만사성이라는 시나리오를 받고 정말 흥분하고 설레고 두렵기도 하고 걱정도 많이 됐다. 근데 감독님께서 믿고 맡겨주셔서 이런 결과가 있었던 거 같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또 ‘가화만사성 ’이필모는 “배우로서 세상을 직접 변화시키고 바꿀 수는 없겠지만 그 어딘가에서도 의미있는 몸짓이 되도록 앞으로도 꾸준히 노력하도록 하겠다”는 의미있는 소감을 남겼다.
 
한편, ‘2016 MBC 연기대상’은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오후 9시 30분부터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