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다시, 첫사랑’ 박정철, 그의 귀환이 모두를 긴장케 한다…‘그의 정체는 무엇일까’

  • 오서율 기자
  • 승인 2016.12.07 13: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서율 기자] 배우 박정철이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다시, 첫사랑’(극본 박필주/ 연출 윤창범/ 제작 KBS미디어)에 첫 등장, 새로운 사건의 시작을 알린다.
 
‘다시, 첫사랑’의 지난 방송에선 8년이라는 시간이 지난 뒤 각자의 자리에서 새로운 환경을 맞은 인물들의 현재가 그려졌다. 김승수(차도윤 역)는 LK그룹의 대표이사에 오르는데 성공했고 메뉴개발자였던 명세빈(이하진 역)은 도시락 가게를 차렸다. 그런 가운데 오늘(7일) 방송에선 박정철(최정우 역)이 새롭게 등장할 것을 예고해 흥미진진함을 더하고 있다.
 

‘다시, 첫사랑’ 박정철 / KBS 2TV ‘다시, 첫사랑’
‘다시, 첫사랑’ 박정철 / KBS 2TV ‘다시, 첫사랑’

 
최정우(박정철 분)는 겉으로 보기엔 누구나 호감을 느낄만한 호쾌하고 젠틀한 성격이지만 가슴 속에 뜨거운 야망, 그리고 어떠한 대상을 향한 복수심을 숨기고 있는 인물이다. 이처럼 때로는 불같고 때로는 얼음 같은 매력을 가진 그의 등장은 누군가를 긴장케 만들 정도로 큰 영향력을 미칠 예정이다.
 
특히 그는 과거 왕빛나(백민희 역)를 비롯해 그녀의 집안과도 밀접한 관계가 있다고. 때문에 그의 등장이 앞으로의 전개에 어떤 파장을 일으킬지 또한 인물 관계가 변화를 맞을지에도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 도윤(김승수 분)은 본격적으로 하진(명세빈 분)을 찾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를 눈치 챈 민희(왕빛나 분)가 먼저 하진과 재회하게 돼 시청자들까지 놀라게 했다. 이에 8년 만에 대면하게 된 하진과 민희에게 무슨 일이 벌어질지 오늘(7일) 방송에 관심이 더해지고 있다.
 
박정철의 등장으로 새로운 사건의 시작을 알릴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다시, 첫사랑’ 8회는 오늘(5일)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