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손호영, 조여정-옥주현-송혜교 폭풍칭찬…“가족에게 소개시켜 주고 싶을 정도”
  • 오서율 기자
  • 승인 2016.11.29 10: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서율 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가수 손호영이 연예계 사모임 건전지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고 있다.
 
오늘 29일(화)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21회가 “모성애 유발자들, 안아줘”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원조 모성애 유발남 토니안, 손호영과 신흥 모성애 유발남 슬리피, 딘딘, MC그리, 다섯 남자가 출연한다.
 
‘비디오스타’ 손호영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비디오스타’ 손호영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이번 방송에서 손호영은 20대 초반부터 깊은 우정을 나눈 사모임 건전지 멤버들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손호영은 건전지 멤버들 중 조여정을 동생이나 형 같은 가족에게 소개시켜주고 싶을 정도로 참하고 좋은 여자 1위로 꼽았다. 손호영은 “조여정이 참하고 어디 가서 어울릴 줄도 알고 사람들에게 잘한다”며 좋은 사람이라는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옥주현과는 굳이 말하지 않아도 다 아는 사이라고 밝혀 옥주현과의 깊은 우정을 과시했다. 또한 누군가에게 소개시켜주기 아까운 멤버는 없냐는 질문에 손호영은 송혜교를 꼽으며 “영원히 여배우로 남아줬으면 좋겠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토니안, 손호영, 슬리피, 딘딘, MC그리가 함께 하는 보호 본능 자극! 짠내 토크는 오늘 29일(화)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