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조정석, “나한텐 여기 집도 아니고 친구 집도 아니고 전쟁터야”
  • 노한솔 기자
  • 승인 2016.10.19 22:3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한솔 기자] ‘질투의 화신’ 본격적인 세 사람의 동거가 시작됐다.
 
19일 방송된 SBS ‘질투의 화신’(연출 박신우, 극본 서숙향) 표나리(공효진 분)과 고정원(고경표 분), 이화신(조정석 분)이 정원의 집으로 모였다.
 
이날 화신은 “2층에 둘이 같이 있겠다고?”라며 “안 돼”라고 소리를 질렀다.
 
‘질투의 화신’ 조정석-고경표-공효진 / SBS ‘질투의 화신’ 화면 캡처
‘질투의 화신’ 조정석-고경표-공효진 / SBS ‘질투의 화신’ 화면 캡처

 
이에 정원은 “너 오면 1층 침대 좋다고 자잖아”라고 말했지만 화신은 “나한텐 여기 집도 아니고 친구 집도 아니고 전쟁터야”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화신은 “2층에 누가 같이 있을지는 여자한테 정하라고 하자”라고 말했다.
 
이에 나리는 “들어가기 전 부터 싸우냐”며 “들어가서는 얼마나 싸울 건데. 뭐 어떡하자는 건데”라고 소리를 질렀다.
 
한편, SBS ‘질투의 화신’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