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리뷰] ‘한식대첩4’ 충남, 먹자 마자 호평 일색… ‘어떻길래?’
  • 노한솔 기자
  • 승인 2016.10.19 21: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한솔 기자] ‘한식대첩4’ 충남이 호평을 받았다.
 
19일 방송된 tvN ‘한식대첩4’은 주전부리로 경연을 시작했다.
 
이날 떡을 맛본 심사위원은 “떡을 이해하지 못하겠다”고 말하며 “예쁜 딸을 시집 보내는데 왜 이렇게 예쁜 떡도 (보내야 하느냐)”라며 웃었다.
 
‘한식대첩4’ 출연진 / tvn ‘한식대첩4’ 화면 캡처
‘한식대첩4’ 출연진 / tvn ‘한식대첩4’ 화면 캡처

 
이어 “딸을 가진 입장으로서 예쁜 딸과 이렇게 예쁜 떡을 받았으면 잘 살아야겠다(고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
 
다른 심사위원 또한 “속을 딱 맞게 넣었다” “너무 맛있다”며 전했다.
 
이에 충남 출연진은 “오늘은 우리도 상위권에 가겠구나 기분이 좋았다”고 전했다.
 
한편, tvN ‘한식대첩4’은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20분 방송.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