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말하는대로’ 하하, 버스킹 현장서 “별이 예쁘죠”…‘사랑꾼’
  • 안은경 기자
  • 승인 2016.10.11 17: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은경 기자] ‘말하는대로’의 MC 하하가 버스킹 현장에서 아내 ‘별’을 향한 숨길 수 없는 사랑을 드러냈다.
 
JTBC 예능 프로그램 ‘말하는대로’의 네 번째 대로(大路)에 그룹 샤이니(SHINee)의 키, 영화 ‘밀정’에서 송강호에게 뺨을 맞았던 ‘하일수’ 역의 배우 허성태, 언어문화 전문가 조승연 작가가 버스커로 나섰다.
 
‘말하는대로’ 하하 / JTBC ‘말하는대로’
‘말하는대로’ 하하 / JTBC ‘말하는대로’

 
이날 MC 하하는 “내 인생의 한 줄은 내가 만든다”라는 조승연의 버스킹을 듣던 도중 “(천체관측 전문가가) 천체에 관심을 갖게 된 이유는 별이 예뻐서라고 그런다”라는 조승연의 설명에 수줍게 “별이 예쁘죠”라고 말을 하며 아내 ‘별’(김고은)에 대한 애정을 숨김없이 드러냈다.
 
한편 MC 하하와 별 부부는 최근 둘째 임신소식을 전하기도 해 많은 사람들의 축하를 받기도 했다.

 
더욱더 강력해진 ‘말할 거리(story)’로 재미와 감동을 선사할 네 번째 ‘말로 하는 버스킹’은 오는 10월 12일(수) 밤 9시 30분에 방송될 JTBC ‘말하는대로’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