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플레이보이’ 모델 출신 이파니(Epani), ‘D라인’ 임신 화보 공개

  • 김윤현 기자
  • 승인 2012.11.05 14:41
  • 댓글
  • 조회수 9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윤현 기자] 얼마 전 인터넷 실시간 검색순위를 점령했던 ‘이파니’의 화려한 프로포즈를 기억하는 사람들이라면 그 이후 그녀가 어떻게 지내고 있는 지 궁금할 것이다. 가족과 가까운 지인들과 함께한 결혼식 이후 그녀의 둘째 임신까지 이파니의 솔직한 이야기를 ‘스타일러 주부생활’ 11월호에서 전격 공개한다.
▲ 사진=이파니, 스타일러 주부생활

이파니는 자신의 굴곡진 지난 시간에 대해 얘기 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았다. 첫 연예 활동을 ‘플레이보이’ 모델로 시작하게 된 것에 대한 물음에 그녀는 “첫 사랑 때문이었다. 19살 때쯤, 사귀던 남자친구가 있었는데 가정을 꾸리고 싶을 정도로 사랑했던 사람이었는데 그의 연예계 데뷔를 위해 결국 헤어졌다. 그가 TV에 나오는 모습을 보고 복수심에 모델 오디션에 참가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화려한 시작과 달리 그녀는 1년도 채 되지 않아 연예 활동에 회의를 느끼고 일반인과 결혼해 첫 아이까지 낳았다.
 
하지만, 그녀는 결혼 1년 만에 이혼하고 첫 결혼 당시 얻은 아들을 데리고 홀로서기에 나서야 했다. 최근 결혼한 현재의 남편을 만나기 전 까지 그녀의 가장 든든한 버팀목은 ‘아들’이었다고. 그녀의 아들은 엄마가 힘들어 하는 기색이 보이면 “세상이 원래 다 그런 거야”라며 아이답지 않은 위로를 건네 그녀의 마음을 아프게 하기도 했다고.
▲ 사진=이파니, 스타일러 주부생활
이 밖에도 현재의 남편 ‘서성민’씨와의 연애시절 에피소드와 서프라이즈 프로포즈 이후 양가 부모님들의 반응 그리고 둘째 아이를 임신하기까지의 이파니의 남은 이야기는 당당한 미시족들을 위한 스타일 매거진 ‘스타일러 주부생활’ 11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