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쇼핑왕 루이’ 김선영, 두 얼굴의 반전 스틸 컷 공개…‘섬뜩’

  • 안은경 기자
  • 승인 2016.09.28 09: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은경 기자] ‘쇼핑왕 루이’ 김선영의 두 얼굴 반전 스틸 컷이 공개됐다.
 
MBC 수목 드라마 ‘쇼핑왕 루이’에서 최회장(김영옥 분)의 최측근이자 회장님 바라기인 허집사, 허정란 역을 맡은 김선영의 표정 변화 반전 스틸 컷이 공개됐다.
 
‘쇼핑왕 루이’ 김선영 / MBC ‘쇼핑왕 루이’
‘쇼핑왕 루이’ 김선영 / MBC ‘쇼핑왕 루이’

 
공개된 사진 속 김선영은 손주 루이(서인국 분)를 잃은 슬픔에 잠긴 일순(김영옥 분)을 위로하듯 함께 루이의 사진을 보며 묵묵히 옆을 지키고, 루이를 보필하던 김집사(엄효섭 분)를 따뜻한 미소로 바라보고 있다. 반면 다른 한 컷에서는 섬뜩한 표정으로 김집사를 바라보고 있어 두 사람 사이 심상치 않은 기운을 느낄 수 있게 했다.
 
김선영이 연기하는 허집사는 일명 ‘부산의 쌍도끼’로 방황하던 시절, 일순과 인연을 맺어 루이의 유학길을 따라간 호준을 대신해 집사 자리를 맡게 된 인물로 소개되어 ‘부산의 쌍도끼’라는 수식어만으로도 카리스마 넘치는 허집사의 반전 스틸 컷이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루이가 유학을 떠난 이후 홀로 일순의 곁을 지켜온 정란이 김집사와 함께 일순을 보필하게 되면서 어떤 변화를 맞을지 궁금증을 더하며, 허집사의 180도 다른 표정 변화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김선영은 극중 일순의 일이라면 발 벗고 나서는 인물 허집사를 귀여우면서도 도도하게 완성. 일순을 보필할 때는 다정하고 부드러운 모습을 보이며 집 안에서는 깜찍한 파자마 차림으로 정란의 귀여운 매력을 엿보이는가 하면 일순이 시킨 업무를 처리할 때는 럭셔리하면서도 우아한 자태를 선보이며 팔색조 매력을 예고하고 있다.
 
한편, 김선영의 반전 매력이 궁금증을 더하고 있는 MBC ‘쇼핑왕 루이’는 서울 한복판에 떨어진 온실 기억상실남 쇼핑왕 루이와 오대산 날다람쥐 넷맹녀 고복실(남지현 분)의 파란만장 서바이벌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본 방송은 매주 수,목 저녁 10시 MBC를 통해 방영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