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리포트] ‘구르미 그린 달빛’ 김유정, “남장여자 캐릭터 ‘커피프린스 1호점’ 고은찬 참고했다”

  • 박혜미 기자
  • 승인 2016.08.18 16:42
  • 댓글
  • 조회수 10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미 기자] 김유정이 남장여자 캐릭터를 연기하기 위해 참고한 작품은 무엇일까.
 
역사가 기록하지 못한 조선 시대 청춘들의 성장 스토리를 다룰 예측불가 궁중 로맨스 ‘구그미 그린 달빛’(연출 김성윤 백상훈, 극본 김민정 임예진).
 
18일 오후,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동에 위치한 아모리스 영등포 타임스퀘어점에서 열린 KBS 새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제작발표회에는 김성윤 PD를 비롯한 배우 박보검, 김유정, 진영, 채수빈, 곽동연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동명의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각기 다른 매력의 세 남자 박보검, 진영, 곽동연과 수상한 그녀 김유정의 심쿵 로맨스를 그릴 예정이다. 
 
‘구르미 그린 달빛’ 김유정 / 톱스타뉴스 김혜진기자
‘구르미 그린 달빛’ 김유정 / 톱스타뉴스 김혜진기자

 
또 앞서 공개된 ‘구르미 그린 달빛’ 포스터에서 느껴지는 박보검의 김유정의 케미는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높였고, 이에 네티즌들은 ‘역대급 드라마가 될 것’이라는 평을 남기기도 했다.
 
이날 ‘구르미 그린 달빛’ 제작발표회에서 김유정은 남장여자를 연기하게 된 것에 대해 “남장여자라는 캐릭터가 많은 드라마에서 사용이 됐는데 선배님들이 하신 연기들을 다 찾아왔다. 제일 많이 참고한 건 ‘커피프린스 1호점’의 윤은혜 선배님이다. ‘커피프린스 1호점’ 설정이 남자들만 들어갈 수 있는 카페에서 여자가 일하는 설정이라 그 속에서 당황하고 귀여움을 받는 느낌들을 많이 보면서 연구했다”며 ‘커피프린스 1호점’ 윤은혜의 역할에 도움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김유정은 “라온이가 남장여자 캐릭터이지만 누가 봐도 굉장히 사랑스럽고 귀여운 캐릭터라 개인적으로 귀여운 느낌이나 누구나 봤을 때 사랑스러워서 깨물어주고 싶다는 느낌이 어떻게 나에게 날 수 있을까 고민을 많이 했다. 그런 걸로 어려움을 겪었던 거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뷰티풀 마인드’ 후속 KBS 새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은 오는 22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