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정일우, 모성애 자극하는 ‘반전 모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은경 기자] 17일 tvN 불금불토 스페셜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측은 ‘까칠甲’ 강지운(정일우 분)의 사연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는 통제불능 꽃미남 재벌 형제(강지운-현민-서우)들과 그들의 인간만들기 미션을 받고 로열패밀리家 ‘하늘집’에 입성한 하드캐리 신데렐라(은하원)의 심쿵유발 동거 로맨스이다.
 
공개된 스틸 속 지운은 여태껏 보여 준 까칠한 모습과는 다르게 애처로운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는 먼지 쌓인 테이블을 지나 금세라도 울음을 터트릴 것 같은 촉촉한 눈으로 보는 이들의 가슴을 아리게 만든다.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정일우 / tvN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정일우 / tvN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특히 지운은 무언가를 발견한 듯 창고 구석 한 편을 응시 한 뒤, 의문의 상자 속 찢어진 사진과 오래된 아날로그 필름을 꺼내 들고 있는 모습. 사진을 보고 있는 지운은 코 끝이 시큰해지는 눈시울이 촉촉해진 모습으로 모성애를 무한대로 자극하고 있어 어떤 사연이 담긴 사진일 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이 장면은 지운이 하늘집에 들어가 과거 부모님의 흔적을 꺼내놓고 즐거웠던 한 때를 회상하는 모습이 담긴 것으로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제작진은 “앞선 방송에서 지운이 할아버지 강회장(김용건 분)으로부터 받은 ‘불참 시, 출생의 비밀 영원히 무덤 속으로’라는 메시지처럼, 그는 자신의 출생의 비밀을 알기 위해 하늘집으로 자진 소환한다. 까칠한 그의 이면에 모성애를 자극하는 사연이 숨겨져 있는 것” 이라고 전했다.
 
한편, tvN이 새롭게 선보이는 불금불토 스페셜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는 정일우-안재현-박소담-이정신-최민-손나은 등이 출연하며 총 16부작으로 오는 19일 금요일 밤 11시 15분 3회가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