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보라, ‘불어라 미풍아’ 캐스팅 확정
  • 신미래 기자
  • 승인 2016.07.26 09:4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미래 기자] 배우 황보라가 MBC 주말연속극 ‘불어라 미풍아’에 캐스팅 됐다.
 
‘불어라 미풍아’(극본 김사경·연출 윤재문)는 왈가닥 탈북녀 ‘미풍’과 서울촌놈 인권변호사 ‘장고’가 천억 원대 유산 상속 등을 둘러싼 갈등을 극복해 가며 진정한 사랑과 소중한 가족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황보라는 극중 ‘조희동’의 12분 늦게 태어난 이란성 쌍둥이 동생 ‘조희라’ 역을 맡는다. ‘조희라’는 명랑하고 쾌활하며, 철모르고 자란 왈가닥 성격으로 조희동도 그런 여동생에게 질려 한때 여자 보기를 돌 같이 한다. 이처럼 두 배우의 남매 케미가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황보라 / UL엔터테인먼트
황보라 / UL엔터테인먼트

 
드라마 관계자는 “황보라가 털털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조희라 역에 잘 어울린다. 극의 활력을 불어넣을 주역으로 재격이다. 후에 운명적인 러브라인도 재미를 더할 것”이라고 전했다.
 
황보라는 최근 JTBC 드라마 ‘욱씨남정기’와 영화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 그리고 웹드라마 ‘Once Upon A Time in 광주’까지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다. 이번 ‘불어라 미풍아’ 출연이 확정 되며 또 한번 작품 활동에 박차를 가한다.
 
한편 '불어라 미풍아'는 '오자룡이 간다' '내 사랑 내 곁에' 등의 김사경 작가가 집필을 맡고 ‘천번의 입맛춤’ 등의 윤재문 PD가 메가폰을 잡는다. 방영 중인 '가화만사성'의 후속으로 편성 돼 오는 8월 중순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