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리포트] ‘청춘시대’ 한예리, “다섯 명의 여자들의 트러블? 내 위치가 중요하다”

  • 신미래 기자
  • 승인 2016.07.19 15:35
  • 댓글
  • 조회수 87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미래 기자] ‘청춘시대’ 한예리가 우려섞인 시선에 대해 언급하며, 다부진 각오를 밝혔다.
 
19일 상암 JTBC 사옥에서 JTBC 새 금토드라마 ‘청춘시대’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현장에는 한예리, 한승연, 박은빈, 류화영, 박혜수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청춘시대’는 외모부터 성격, 전공, 남자 취향, 연애스타일까지 모두 다른 5명의 매력적인 여대생이 셰어하우스에 모여 살며 벌어지는 유쾌하고 발랄한 청춘 동거드라마다.
 
20대 여대생들의 리얼한 연애담과 일상 이야기로 공감을 불러일으킬 ‘청춘시대’는 충무로 스타 한예리를 비롯 반가운 얼굴인 한승연, 류화영, 박혜수, 박은빈이 참여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청춘시대’ 한예리 / 톱스타뉴스 김혜진 기자
‘청춘시대’ 한예리 / 톱스타뉴스 김혜진 기자

 
이날 한예리는 “여자들이 모이면 트러블이 있을거라는 생각을 갖는 분들이 많더라. 그래서 저는 제 위치가 중요하다고 생각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런 분위기나 공기를 만들고 싶지 않다. 별탈없이 마무리 했으면 좋겠다. 다들 성격이 좋아 잘 마무리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를 듣던 한승연 역시 “그런 우려들이 저희를 더 착하게 만든다. 더 맞춰주려고 하고. 캐릭터도 다르기 때문에 의상 문제, 예뻐보이는 것에 대해 이야기해 본 적 없다. 서로 웃으며 촬영하니까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청춘시대’는 오는 22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에 첫 방송.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