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리포트] ‘더블유(W)’ 이종석-한효주, “드라마 선택하게 된 이유는 대본”

  • 박혜미 기자
  • 승인 2016.07.18 15:20
  • 댓글
  • 조회수 10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미 기자] 이종석과 한효주가 ‘W’를 선택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현실 세계의 초짜 여의사 오연주가 우연히 인기 절정 웹툰 ‘W’에 빨려 들어가, 주인공 강철을 만나 로맨스가 싹트면서 다양한 사건이 일어나는 로맨틱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 ‘W’(극본 송재정 연출 정대윤).
 
18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W’ 제작발표회에는 정대윤PD를 비롯한 송재정 작가, 이종석, 한효주, 김의성, 이태환, 정유진, 이시언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W’는 웹툰이라는 파격적인 설정과 오랜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한효주와 이종석의 만남으로 방영 전부터 많은 화제를 모았다.
 
‘W’ 이종석-한효주 / 톱스타뉴스 김민정기자
‘W’ 이종석-한효주 / 톱스타뉴스 김민정기자

 
또 앞서 공개된 ‘W’ 포스터에서는 같은 공간인 듯 다른 공간에 있는 이종석과 한효주 ‘철연주’ 커플의 모습이 그려져 드라마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날 ‘W’ 제작발표회에서 ‘W’에 참여하게 된 계기를 묻는 질문에 이종석은 “대본을 받은 배우라면 그 누구라도 하고 싶었을 만한 작품이다. 저역시도 두 번 만나기 힘든 대본이란 생각이 들어 영광스럽게 임하게 됐다”고 답했다.
 
이어 한효주 역시 “대본이였던 거 같다. 오랜만에 드라마를 하는데 다시 드라마를 하게 된다면 정말 드라마틱한 드라마를 해봤으면 좋겠다는 꿈이 있었는데 이 드라마를 받자마다 꿈이 이뤄진 것 같은 느낌을 받았다. 다음이 기다려지는 대본이라 욕심이 많이 났던 거 같다”고 답했다.
 
한편 ‘웹툰 W’ 속 슈퍼재벌 강철 (이종석 분)과 현실세계의 호기심 많은 외과의사 오연주 (한효주 분)가 같은 공간 다른 차원을 교차하며 벌이는 로맨스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 ‘W’는 오는 20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매주 수, 목 오후 10시 방송.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