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다이어트에 돌입한 세계에서 가장 뚱뚱한 ‘192kg’ 소년

  • 박혜미 기자
  • 승인 2016.06.30 11: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미 기자] 세계에서 가장 뚱뚱한 192kg 소년이 다이어트에 돌입했다.
  
지난 29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메트로는 세계에서 가장 뚱뚱한 소년 아리야 펄마나(Arya Perman,10)가 건강을 위해 다이어트에 돌입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자바 지역에 거주하는 아리야는 한 끼에 성인 남성 2배의 양으로 다섯 번 이상의 식사를 한다.
 
Metro
Metro

 
아리야는 혼자서는 걷지도 못해 학교를 자퇴했으며 맞는 옷도 찾을 수 없어 천 한 장을 몸에 걸치고 있다.
 
결국 아리야의 비정상적인 체중을 실감한 부모는 아들이 다이어트에 돌입할 수 있도록 설득했다.
 
Metro
Metro

 
아리야의 부모는 “아들이 살이 찌는 것이 건강함이 증거라고 생각했다. 아들의 체중이 이렇게까지 늘어난 것은 내 잘못이 크다”고 전했다.
 
이어 “엄청난 식성을 보이는 아들의 식비를 더이상 감당할 수 없고 아들의 건강도 심히 걱정돼 독한 마음을 먹고 다이어트를 돕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아리야는 좋아하는 고기와 탄수화물을 제외하고 야채와 현미 위주의 건강식으로 다이어트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