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라디오스타’ 서강준-강태오-노을(Noel) 강균성-전우성, 찰떡궁합 ‘엉뚱美’로 안방극장 점령

  • 박혜미 기자
  • 승인 2016.06.09 09: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미 기자] ‘라디오스타’가 서강준-강태오-강균성-전우성의 환상의 세트 플레이로 안방극장을 매료시켰다. 예능선배 서강준-강균성의 하드캐리 속에서 같은 그룹의 짝꿍인 강태오와 전우성이 존재감을 제대로 뽐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확실하게 찍은 것. 강태오는 4MC가 물어보는 모든 것에 흔쾌히 맞받아쳐 예능에 대한 야망을 표출하는가 하면, 전우성은 전무후무한 고퀄리티 개인기로 보는 이들을 폭소케 만들어 시청자들에게 웃음폭탄을 안겼다.
 
지난 8일 방송된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조희진 / 연출 황교진)는 ‘신기한 노을 서프라이즈’ 특집으로 알면 알수록 더 놀라운 매력을 가진 서강준 서강준-강태오-강균성-전우성이 출연했다.
 
이날 예능 신생아 강태오와 전우성은 각각 서강준과 강균성의 예능 비밀병기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 모두 ‘라디오스타’에는 첫 출연으로 예능 신인으로서 풋풋한 매력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라디오스타’ 노을(Noel) 강균성-전우성-강태오 / 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라디오스타’ 노을(Noel) 강균성-전우성-강태오 / 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우선 강태오는 마임, 절권도, 성대모사, 오보권, 춤까지 다양한 개인기를 선보였다. 그는 질문이 끝나기도 전에 “가능해요”라고 대답하며 예능에 대한 열정을 불태웠다. 하지만 자신만만했던 대답과는 달리 2% 정도 아쉬운 실력을 선보이며 ‘어설픈 만능인’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쥐게 됐다. 이를 본 규현은 “정말 서프라이즈한 개인기네요”라며 강태오의 개인기 실력에 포복절도했다.
 
강태오의 예능 포텐은 슈프림팀의 ‘Supermagic(슈퍼매직)’을 부를 때 폭발했다. 그는 무대에 오르기 전 “수줍게 잘하진 못하는데..”라며 무대에 올랐고 어눌한 무대 매너에 4MC와 초토화시키며 서프라이즈의 예능 담당임을 다시 한 번 확인시켜 시청자들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전우성은 “저는 인지도가 無에 가깝다”라며 “저를 이 자리에 앉게 해준 회사 식구들과 라디오스타 제작진에게 감사드립니다”라며 순수한 출연 소감으로 4MC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그는 방송에서 모창, 멀리뛰기, 마사지에 이르는 다양한 개인기를 선보이면서 특히 가창력과 모창력 모두를 겸비한 모창에 이목을 집중시키며 ‘개인기 자판기’에 등극했다. 이처럼 강태오, 전우성의 순수함과 예능을 향한 열정이 시너지를 이루어 시청자들이 그들에게 더욱 빠져들게 했다.
 
‘라디오스타’ 출연진 / 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라디오스타’ 출연진 / 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이와 함께 지난 ‘라디오스타’ 출연 이후 금의환향한 강균성은 “저의 똘끼를 억압하지 않고 끌어준 라디오스타에 너무 감사하다”라며 먼저 4MC에게 감사인사를 전했다. 이어 그는 혼전순결에 관한 여러 에피소드를 풀어 놓으면서 규현을 깜짝 놀라게 했고, 자신과 관련된 19금 루머를 직접 해명하는 등 안방극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또한 강균성은 예능 선배답게 서강준-강태오-전우성에게 개인기 코치를 하며 분위기를 이끌어 나가 시청자들이 배꼽을 쥐게 만들었다. 게다가 그는 개인기 코치에 그치지 않고 자신도 4MC의 얼굴을 복사해서 붙여 넣은 듯한 얼굴 모사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주었다. 이에 김구라는 “진짜 똑같다“를 3번이나 반복해 말할 만큼 강균성의 얼굴 모사에 극찬을 했다.
 
뿐만 아니라 서강준은 최근 인기 절정인 트와이스의 춤을 완벽 재연해 ‘강준꽃’을 피워 안방극장을 환하게 밝혔다. 하지만 신은 그에게 모든 능력을 주지 않았는지, 7년 배운 태권도를 엉성하게 시범을 보이고 숙소에서의 장난꾸러기 같은 모습을 공개하는 등 연이은 반전 허당 매력을 보여주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처럼 서강준-강태오-강균성-전우성 네 사람의 순수하지만 엉뚱한 매력이 서로 잘 어우러져 시너지가 폭발해 시청자들에게 끝없는 웃음을 선사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라디오스타’의 섭외가 ‘신의 한 수’라며 큰 호평을 보냈다. 시청자들은 방송 후 “’라디오스타’ 강태오 때문에 오랜만에 노래로 웃어본다”, “’라디오스타’ 노을이 준비한 것들 다 웃겼어”, “’라디오스타’ 서강준 덕분에 입꼬리가 내려오질 않네~”, “’라디오스타’ 이번 편 역대급 특집으로 등극할 거 같아”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규현 4MC가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