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마녀보감’-‘반달친구’, ‘백상예술대상’ 생중계로 편성 변경

  • 신미래 기자
  • 승인 2016.06.01 14: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미래 기자] JTBC가 제 52회 백상예술대상을 생중계 한다. 백상예술대상 중계 관계로 ‘마녀보감’은 금요일 방송을 쉬고 다음날인 토요일에 2회 분량을 연속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JTBC는 오는 3일(금) 저녁 8시 30분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리는 제 52회 백상예술대상을 생중계한다.
 
이로 인해 3일(금) 저녁 8시 30분에 방송예정이던 JTBC 드라마 ‘마녀보감’은 하루 휴방된다. 대신 4일(토) 저녁 8시 30분부터 밤 11시까지 7회와 8회를 연속 방송한다.

‘백상예술대상’ 포스터 / JTBC
‘백상예술대상’ 포스터 / JTBC

 
이번 편성으로 인해 토요일 밤 9시 40분에 방송되던 ‘반달친구’는 한 주 방송을 쉬고 다음 주에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백상예술대상은 TV와 영화부문을 아우르는 국내 유일의 시상식이다. TV부문은 지상파와 케이블을 막론하고 쟁쟁한 작품들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영화부문에서는 천만관객을 모은 흥행대작부터 작품성을 인정받은 영화 등이 고루 후보에 올랐다. JTBC PLUS, 일간스포츠가 주최하고 조인스 문화사업 부문이 주관한다. JTBC와 JTBC2, 중국 동영상 사이트 아이치이에서 생중계된다.
 
4일(토) 저녁 8시 30분부터 2회 연속 방송되는 ‘마녀보감’에서는 허준(윤시윤 분)과 서리(김새론 분)의 재회와 홍주(염정아 분)의 계속되는 음모가 공개될 예정이다.

‘반달친구’ 포스터 / JTBC
‘반달친구’ 포스터 / JTBC


‘마녀보감’ 포스터 / JTBC
‘마녀보감’ 포스터 / JTBC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