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새론(Kim Sae Ron), ‘보고싶다’ 의문 속 ‘보라‘’로 목소리 특별 출연 [KTV]

  • 배여정 기자
  • 승인 2012.12.11 16:21
  • 댓글
  • 조회수 69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역연기자 김새론이 MBC 수목미니시리즈 '보고싶다'(극본 문희정, 연출 이재동)에서 의문에 쌓인 인물인 ‘보라’의 목소리로 깜짝 등장한다.
[배여정 기자]  
▲ 사진=김새론, MBC

12일(수) 방송되는 보고싶다 11회에서는 지난 10회 방송에서 전기충격기로 '정우'(박유천)를 쓰러뜨려 시청자들을 경악하게 했던 ‘청소부 아줌마’(김미경)의 정체와 그녀의 딸 보라의 숨겨진 사연이 공개된다.
 
그 동안 청소부 아줌마는 정우를 자신의 사위로 삼겠다며 살갑게 대해왔다. 그러나 정작 정우는 보라를 만난 적이 단 한 번도 없었을 뿐더러 “보라는 밥 먹을 때에만 집에 온다”고 말하는 등 여러 정황으로 볼 때, 청소부 아줌마와 보라가 함께 살지 않는 다는 것을 예측 할 수 있었다.
 
특히 지난 10회 방송에서 공개된 바구니 속에 고이 간직된 교복은 결정적으로 보라의 죽음을 암시했다. 12일 방송되는 보고싶다 11회에서 김새론의 목소리를 통해 밝혀질 보라의 사연은 청소부 아줌마가 김상득을 살해해야했던 이유에 설득력을 더한다.
 
김새론의 깜짝 목소리 출연은 내 마음이 들리니로 호흡을 맞춘 문희정 작가의 적극적인 추천으로 이루어졌다.
 
최근 보고싶다는 14년 만에 재회한 정우와 수연(윤은혜)의 안타까운 사랑이야기 뿐만 아니라, 두 사람이 헤어질 수밖에 없었던 사건을 통해 우리 사회에서 살아가는 범죄 피해자 가족들의 삶을 대변하며 주목받고 있다. 김새론의 목소리로 연기할 보라의 사연은 오는 12일(수) 밤 9시 55분 보고싶다 11회 방송에서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