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리포트] ‘디어 마이 프렌즈’ 고현정, “집에서 핫팩 만들다가 화상입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미래 기자] 화상 소식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던 고현정이 입을 열었다.
 
4일 서울 임피리얼팰리스 호텔 두베홀 tvN 새 금토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디어 마이 프렌즈’ 제작발표회는 노희경 작가, 홍종찬 감독을 비롯 드라마 주역인 신구, 김영옥, 김혜자, 나문희, 주현, 윤여정, 고두심, 고현정이 참석했다.
 
‘디어 마이 프렌즈’는 감성적인 스토리로 대중들에게 인상깊은 작품을 남긴 노희경이 집필했으며, 대한민국 명실명부 대표 연기파 배우 신구, 김영옥, 김혜자, 나문희, 주현, 윤여정, 박원숙, 고두심이 출연해 ‘시니어벤져스’라는 수식어까지 탄생시켰다. 
 
특히 ‘디어 마이 프렌즈’는 드라마 ‘봄날’ 이후 11년 만에 고현정과 조인성이 멜로 호흡을 맞춰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있다. 이외에도 성동일, 신성우, 장현성, 이광수, 다니엘 헤니가 특별출연해 다채로운 캐릭터로서 각각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

‘디어 마이 프렌즈’ 고현정 / 톱스타뉴스 최찬석 기자
‘디어 마이 프렌즈’ 고현정 / 톱스타뉴스 최찬석 기자

 
앞서 고현정은 3도 화상을 입어 ‘디어 마이 프렌즈’ 촬영이 잠시 중단된 바 있다. 다행히 반사전제작이라 방송에는 지장이 없었다. 이에 대해 고현정은 “제 불찰로 집에서 핫팩 만들다가 (다치게 됐다)”라며 사고 경위를 밝혔다.
 
이어 “많이 좋아지고 있고, 드라마 촬영 (스태프들이) 배려를 많이 해줬다. 빨리 회복되고 있는 중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tvN 새 금토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는 꼰대들과 꼰대라면 질색하는 버르장머리 없는 청춘의 유쾌한 인생 찬가를 다룬 작품으로 오는 13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에 첫 방송.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