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예능리뷰] ‘택시’ 차지연, “‘복면가왕’ 부담이 많이 돼 안 하려고 했다”

  • 박혜미 기자
  • 승인 2016.02.23 21:2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미 기자] ‘택시’의 이엘과 차지연이 복면가왕에 대해 언급했다.
 
23일 방영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는 여자도 반하게 만드는 마성의 매력녀들, 걸 크러쉬의 끝판 왕인 쎈언니 차지연과 이엘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택시’에서 차지연은 복면가왕 출연에 대해 묻는 질문에 “부담이 많이 돼서 안 하겠다고 했는데 회사에서 ‘하늘이 주신 기회다 나가서 1라운드에서 가면을 벗더라도 지연 씨 얼굴을 다시 한 번 시청자 분들에게 알리게 될 수 있지 않겠냐’ 해서 갔다”고 말했다.
 
‘택시’ 차지연 / tvN ‘택시’ 화면 캡처
‘택시’ 차지연 / tvN ‘택시’ 화면 캡처

 
이어 차지연은 “전혀 욕심 없이 마구 놀고있다고 주변에서 그랬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도로위에서 펼쳐지는 공감 토크쇼 tvN ‘택시’는 매주 화요일 8시 40분에 방영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