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 2년만에 3인조 컴백 공식 선언 “멤버 충원은 없다”

  • 천지현 기자
  • 승인 2016.02.16 10: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현 기자]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가 드디어 2년여만에 컴백을 공식화했다.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의 소속사 일광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레이디스 코드가 오는 24일로 새 싱글 앨범 발매일을 확정 짓고 전격 컴백한다”며 이날 공식 사이트를 통해 첫 컴백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티저 이미지에는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의 새 앨범 타이틀롤인 ‘미스터리(MYSTERY)’와 함께 삼각형 형태의 레이디스 코드를 상징하는 새로운 엠블럼 또한 명시돼 있다. ‘미스터리(MYSTERY)’에는 알파벳 E가 3으로 변형돼 있다.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 / 일광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레이디스 코드(LADIES

 
이어 일제히 블랙 앤 화이트의 스트라이프 의상으로 통일한 멤버 주니, 애슐리, 소정이 서로 몸을 앞뒤로 맞대고 바짝 밀착한 채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교차한 시선 속 블랙 앤 블론드로 대비를 이루는 헤어와 더욱 성숙해진 세 사람의 미스터리한 표정 까지, 여느 걸그룹들과는 노선을 달리하는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만의 새로운 컴백 콘셉트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 일으킨다.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의 컴백은 지난 2014년 발표한 '키스 키스(Kiss Kiss)’ 이후 약 2년만이다. 불의의 사고로 떠나 보낸 멤버들의 빈자리는 그대로 세 사람이 메운다.
 
소속사 관계자는 “그간 남은 멤버들은 힘든 시간들을 함께 극복하며 열심히 컴백을 준비해 왔다. 이제는 때가 됐다고 판단했으며, 멤버 충원 없이 3인조로 활동에 나선다. 이를 위해 최고의 제작 스태프들이 모여 새로운 출발에 힘을 쏟았다. 더욱 성장하고 달라진 레이디스 코드의 유니크한 변화를 기대해 달라”고 입장을 전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