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타이니지(TINY-G), 상큼발랄 새 앨범 공개 '미니마니모'

  • 홍아현 기자
  • 승인 2013.01.21 11:47
  • 댓글
  • 조회수 5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아현 기자] '미니돌' 타이니지가 상큼 발랄한 느낌의 새 앨범을 발표한다.
 
 
21일 정오 K팝 최고의 트렌드 메이커들이 참여해 화제를 모으고 있는 타이니지의 두번째 싱글 '미니마니모'가 공개된다.
 

▲ 사진=타이니지, GnG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곡 '미니마니모'는 타이니지의 데뷔 타이틀곡 'TINY-G(작은 거인)'의 프로듀싱을 맡았던 로빈이 또 한번 야심차게 선보이는 곡으로, 팝락에 일렉트로닉 사운드를 가미한 새로운 장르로 일명 '타이니지 사운드'라 불리며 색다른 느낌의 신상 K팝으로 신선함을 더하고 있다.
 
 
노래제목인 '미니마니모'는 남자친구에게 다시 내게로 돌아오라는 바람과 이제 그만 사라져달라는 바람, 두 가지로 해석이 가능한 타이니지만의 주문을 뜻하는 말로 '미리미리 차라차라'와 같은 개성 넘치는 가사는 타이니지의 당당함을 보여줌과 동시에 쉽고 재미있는 라임으로 엄청난 중독성을 자랑하고 있다.
 
 
또한 '미니마니모'의 앨범 스타일링은 세계적인 힙합그룹 '파 이스트 무브먼트'의 스타일링뿐만 아니라 '니요', ‘저스틴 비버’, ‘메리 제이 블라이즈’ 등 해외 유명 아티스트들을 프로듀서한 ‘존 맥스로(JON MCXRO)’의 ‘LEGO’ 뮤직비디오 스타일링에 참여한 스타일리스트 하빈이 맡아 힙합과 롤리타를 결합한 뉴욕 힙스터 스타일을 선보이며 K팝의 새로운 스타일 아이콘으로 주목받고 있다.
 
 
또한 이번 앨범의 또 다른 수록곡인 '놀자'는 국악스케일의 멜로디를 채택해 만든 진정한 의미의 국악 접목곡으로 국악 스타일을 현대적인 느낌으로 재창조해 진정한 K팝의 이미지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에 음악평론가 노준영은 타이니지만의 매력을 “섹시 걸그룹 속에서도 위축되지 않는 자심감과 틀에 박힌 이미지와 트렌드를 따라가지 않는 당찬 자유로움”이라 평가했다.
 
 
앨범 발매 전 이미 각 음악프로그램에서 신인으로는 이례적으로 사전 방송을 통해 컴백무대를 가진 타이니지는 신인답지 않은 당당한 모습과 새로운 장르의 K팝을 예고하고 있다. 
 
 

▲ 사진=타이니지, GnG


한편 타이니지는 21일 두번째 싱글 '미니마니모'를 발표하고 각종 음악방송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