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MBC ‘연예대상’ 곽시양-조이-초아, ‘뉴스타상’ 수상…‘깜짝 등장하신 이분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혜진 기자] #MBC연예대상 #연예대상
 
MBC ‘연예대상’ 곽시양-조이-초아, ‘뉴스타상’ 수상…‘깜짝 등장하신 이분들’
 
MBC ‘연예대상’의 곽시양, 조이, 초아가 뉴스타상을 수상했다.
 
29일 방송된 MBC ‘연예대상’은 2015년 MBC를 빛낸 예능프로그램, 스타들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김성주, 한채아, 김구라가 MC를 맡아 진행됐다. ‘베스트 커플상’과 ‘올해의 예능 프로그램’은 시청자 투표로 선정됐으며 흥겨운 축하 무대로 눈을 뗄 수 없게 만들기도 했다.

MBC ‘연예대상’ 곽시양 / MBC ‘연예대상’ 방송 화면 캡처
MBC ‘연예대상’ 곽시양 / MBC ‘연예대상’ 방송 화면 캡처

 
이날 MBC ‘연예대상’에서는 윤종신과 전미라 부부가 무대에 올라 올한해 깜짝 등장한 스타들을 위한 상인 ‘올해의 뉴스타상’을 시상하며 ‘우리 결혼했어요’ 조이, 곽시양, ‘마리텔’ 초아를 호명했다.
 
곽시양은 무대에 올라 “이런 상을 받아도 되는지 모르겠다”라며 수상 소삼을 이어가다 이름이 기억이 안 나자 김소연의 도움을 받아 수상 소감을 이어갔고 그런 김소연에게 “여보 고마워요”라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조이는 “레드벨벳 조이입니다”라며 “PD님 감사드리고, 오빠 나 상 받았어”라고 말하며 육성재에게 말했고 화면 속 육성재는 박수를 치며 기뻐해 시선을 끌었다.
 
초아는 “AOA 초아입니다. 제가 올 한해 정말 MBC에서 많은 프로그램을 하게 됐다”라며 “많이 부족하지만 많이 도와주셔서 많이 하게 됐다. 멤버들, 가족들 너무 사랑한다. 감사하다. 열심히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MBC ‘연예대상’은 12월 29일 9시부터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