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해피투게더3’ 김일중, “과거 숨어서 행사 뛰었다” 고백… ‘자유 만끽하세요’

  • 천지현 기자
  • 승인 2015.12.17 09: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현 기자] #해피투게더3 #김일중
 
김일중이 프리 변신 후 KBS에 첫 출연한다.
 
유쾌하고 찰진 토크로 목요일 밤을 책임지고 있는 꿀잼 토크쇼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 17일 방송에서는 ‘아내에게 잡혀야 사는 남편’ 군단 김승우-장항준-최현석-김일중이 출연해 거침없는 유부남 토크로 시청자들의 안방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 예정이다.
 
특히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김일중이 프리랜서 선언 후, 처음으로 KBS에 출연해 관심을 모았다. 김일중은 “KBS 나온다고 신경을 많이 썼다”며 신부화장 뺨치는 격한 메이크업을 하고 나타나 등장부터 큰 웃음을 안겼다. 이에 장항준은 김일중이 과거 ‘해투’의 경쟁프로그램에 출연했던 사실을 언급하며 “옛날 같으면 귀순”이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해피투게더3’ 김일중 / KBS 2TV ‘해피투게더3’
‘해피투게더3’ 김일중 / KBS 2TV ‘해피투게더3’

 
한편 김일중은 “사표 냈다는 기사가 나가고 댓글을 봤다. 나가면 다 김성주, 전현무 되는 줄 아냐더라. 자극이 됐다”며 프리랜서 선언의 비애를 밝혔다. 반대로 그는 “옛날에는 행사를 숨어서 했지만 이제는 대놓고 한다. 요즘에는 행사장에서 사진 찍히는 게 좋다”며 해맑은 표정으로 양지 생활에 만족감을 드러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김일중은 KBS 첫 출연이라는 사실이 무색할 정도로 수려한 입담을 뽐냈다는 후문이다. 이에 김일중의 야심찬 ‘해투 진출기’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네티즌은 “경쟁프로 나왔던 김일중이라니 대박”, “MC들 견제하는 거 아님?“, “김일중 해투 나왔다고 김원희한테 혼날지도. 해투와 김일중 조합 생각만해도 웃김”, “MC 현무님. 김일중 씨에게 프리랜서 꿀팁 전수해주세요”, “김일중을 해투에서 보게 될 줄이야. 완전 꿀잼일 듯”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늘(17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