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영, 수수한 민낯의 ‘굿모닝 셀카’로 팬들에 인사… ‘빛나는 꿀피부’

  • 천지현 기자
  • 승인 2015.12.17 11: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현 기자] #서영 #인스타그램 #셀카
 
배우 서영이 오늘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꾸미지 않은 수수한 민낯으로 굿모닝 셀카를 올려 근황을 전했다.
 
서영은 "쿨모닝, 진짜 춥다, 충격적인 추위, 아직 마음의 준비가. 완전무장하세요" 라는 글과 함께 미소짓고 있는 사진을 여러장 게재했다.
 
사진 속의 서영은 두꺼운 패딩잠바 속 작은 얼굴과 평소 대중들에게 알려진 섹시한 모습이 아닌 수수한 민낯으로 청순하고 귀여운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끈다.
 
서영 / 서영 인스타그램
서영 / 서영 인스타그램

  
그간 작품속의 서영은 화려하고 섹시한 모습이었지만, 평소에는 자신의 SNS를 통해 평상시의 털털한 모습을 친숙하게 보여주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한편 서영이 ‘삼둥이 아빠’ 배우 송일국과 34시간에 걸친 베드씬으로 최근 온라인에서 큰 화제를 모은 영화 타투(감독 이서, 제작 (주)다세포클럽)는 지난 10일에 개봉하여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현재 서영은 영화 ‘푸줏간 여인(감독 지길웅, 제작 전망좋은영화사)’에서 타이틀롤인 푸줏간 여인 오순애 역을 맡아 미스터리한 칼잡이로 변신해 배우 김민준과 호흡을 맞추며 한창 촬영중이다.
 
배우 서영이 주연을 맡은 영화 ‘푸줏간 여인’은 내년 개봉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