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해피투게더3’ 장항준, 유재석 ‘물개박수’ 부른 신들린 입담… ‘본방사수’

  • 천지현 기자
  • 승인 2015.12.16 10: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현 기자] #해피투게더3 #장항준 #유재석
 
장항준의 신들린 입담에 유재석이 극찬을 보냈다는 후문이다.
 
유쾌하고 찰진 토크로 목요일 밤을 책임지고 있는 꿀잼 토크쇼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 의 17일 방송에서는 '아내에게 잡혀야 사는 남편' 군단 김승우-장항준-최현석-김일중이 출연해 거침없는 유부남 토크로 시청자들의 안방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 예정이다.
 
특히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영화 감독 장항준은 발군의 입담을 선보이며 특급활약을 펼쳤다. 이날 장항준은 MC 전현무를 향해 “전현무는 어떤 여자를 만나도 바람을 필 것"이라며 근거 없는 주장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해피투게더3’ 출연진 / KBS 2TV ‘해피투게더3’
‘해피투게더3’ 출연진 / KBS 2TV ‘해피투게더3’

 
나아가 장항준은 유재석을 향해 “유재석과 살면 숨 막힐 것 같다”며 독설을 퍼부으며 거침없는 폭탄 발언들을 이어갔다. 이에 유재석이 진지한 표정으로 해명을 요구하자, 장항준은 급 사죄하며 고개를 떨궈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이날 장항준은 마치 신이라도 내린 것처럼 현란한 입담을 선보이며 현장의 모든 사람들을 ‘장항준 앓이’에 빠뜨렸다. 장항준의 활약에 유재석은 물개 박수를 치며 “오늘 장항준 감독은 토크 메시다. 오늘 확 웃기고 1년 앓아 누울 듯하다”며 흐뭇한 웃음을 터뜨렸다는 후문. 이에 유재석을 120% 만족시킨 장항준의 활약상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네티즌은 “장항준 감독님, 모르는 사람들도 많을 텐데 원래 개그맨보다 웃긴 감독으로 유명하심! 믿고 봅니다”, “유부남 토크라니 수위가 아슬아슬할 듯! 꿀잼 예상합니다”, “유느님 물개박수 치는 것 눈에 선함! 녹화 정말 재미있게 끝났나 봄”, “해투는 왁자지껄해야 제 맛! 이번 주도 기대합니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는 17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