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우빈-이종석-유인나 등 발굴한 신우철 PD, FNC 영입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5.12.01 17: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FNC엔터테인먼트(이하 FNC)가 인기 드라마 연출자인 신우철 PD를 영입했다.
 
FNC는 최근 신우철 PD와 연출 계약을 맺고 드라마 제작 사업 영역을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FT아일랜드·씨엔블루·AOA 등 뮤지션과 방송인 유재석, 배우 이다해·이동건·정우 등을 보유한 FNC는 신우철 PD를 시작으로 향후 스타 PD와 작가 영입에도 속도를 높일 계획이다.

이종석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이종석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올해 ‘고맙다 아들아’ ‘학교 2015-후아유’로 드라마 제작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입한 FNC는 최근 쑤닝 유니버셜 미디어와 전략투자계약을 체결했으며 앞으로 국내는 물론 중화권에서도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제작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FNC는 명실공히 종합 엔터테인먼트사의 입지를 더욱 확고하게 다져갈 예정이다.
 
신우철 PD는 방송가에 휘몰아친 스타 PD들의 중국 행을 이끈 선두 주자로, 내년 후난위성TV에 방송될 초대형 드라마 ‘봉신’을 연출해 중화권에 첫발을 내디뎠던 스타 연출자다.
 
특히 신우철 PD는 첫 미니시리즈 ‘파리의 연인’(2004)으로 시청률 50%를 돌파한 것을 시작으로 ‘구가의 서’(2013)까지 8연속 흥행하며 자신이 연출한 모든 드라마를 히트시킨 전무후무한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파리의 연인’의 박신양·김정은·이동건을 비롯해, 전도연·김주혁·김민준(프라하의 연인), 이서진·김정은(연인), 이범수·김하늘·송윤아·박용하(온에어), 김선아·차승원(시티홀), 현빈·하지원(시크릿가든), 장동건·김하늘(신사의 품격), 이승기·수지(구가의 서) 등 쟁쟁한 스타들과 호흡을 맞춰왔다.
 
특히 김우빈·이종현·윤진이(신사의 품격), 이종석·유인나(시크릿 가든) 등 대형 신인을 발굴한 스타 조련사로도 이름을 떨쳐오고 있다.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