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연정, “치어리더 시작 계기? 길거리에서 캐스팅 당해”… ‘관심 증폭’

  • 신미래 기자
  • 승인 2015.10.18 11: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미래 기자] #김연정 #스타킹
 
김연정, “치어리더 시작 계기? 길거리에서 캐스팅 당해”… ‘관심 증폭’
 
치어리더 김연정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스타킹’ 김연정 / SBS ‘스타킹’ 화면캡처
‘스타킹’ 김연정 / SBS ‘스타킹’ 화면캡처

 
지난해 12월 방송된 SBS ‘놀라운 대회 스타킹’에서 김연정이 치어리더를 시작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이날 그는 “길거리에서 캐스팅을 당해 고등학생인 18세 때부터 치어리더 일을 시작했다”고 말문 을 열었다.
 
이어 “지금은 8년 차에 팀장이다. 아무래도 다른 친구들에 비해서는 조금 경력이 많다”고 전했다.
 
한편 김연정은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경성대 전지현’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주목을 받은 치어리더로 농구단을 시작으로 한화에서 현재 NC 다이노스의 치어리더로 근무 중.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