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UHD] ‘별이 되어 빛나리’ 고원희, 여주인공 ‘봉희 役’ 캐스팅… ‘라이징 스타’

  • 이인선 기자
  • 승인 2015.08.05 11:5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인선 기자] #고원희 #별이되어빛나리

배우 고원희가 KBS 2TV 새 일일 아침드라마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에 여주인공으로 나선다.

고원희는 ‘그래도 푸르른 날에’ 후속으로 방송되는 ‘별이 되어 빛나리’에서 여주인공 봉희로 분해 극을 이끌 예정이다.

고원희는 최근 SBS 새 주말 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 민지 역을 맡아 극중 하나 (하지원 분)의 직장동료로 전 남자친구 인 호준(최정원 분) 과 결혼을 해 사사건건 대립하며 매회 감초 역할을 활약한 바 있다.

고원희 / 샛별당엔터테인먼트
고원희 / 샛별당엔터테인먼트


이에 고원희는 “처음으로 큰 역할을 맡게 되어 부담되면서 설렌다. 외적인 면 뿐 아니라 내면으로 성장할 수 있는 시간으로 만들겠다. 많은 기대와 시청 부탁 드립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고원희는 JTBC ‘궁중잔혹사-꽃들의 전쟁’에서 장렬왕후 조씨 역을 맡으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으며 영화 ‘찌라시’ ‘경성학교:사라진 소녀들’, KBS2 수목드라마 ‘왕의 얼굴’에선 인목대비 역을 맡아 안정된 연기력으로 존재감을 알리며 2015년 라이징 스타로 인정받으며 드라마, 영화 뿐 아니라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별이 되어 빛나리’는 1960년대 배경으로 아버지의 죽음과 가문의 몰락 후 해방촌으로 흘러 들어온 여주인공 조봉희의 강인한 생명력으로 거친 삶을 헤쳐 나가며 대한민국 최고의 패션 디자이너로 옷을 만들며 꿈을 이루는 과정을 그린 성공드라마로써 오는 8월 31일(월) 첫 방송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