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검은 달빛 아래서’ 위너(WINNER) 남태현, 김서라-김수연과 호흡 맞춰… ‘기대’

  • 이인선 기자
  • 승인 2015.07.28 09:5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인선 기자] #검은달빛아래서 #위너 #WINNER #남태현 #김서라 #김수연

한중합작드라마 ‘검은 달빛 아래서’(이하 ‘검달아’ 극본:강수연, 연출:이정표)에서 위너 남태현의 상대역들이 정해졌다.

핏빛 미스테리 스릴러 드라마를 표방하는 이 작품에서 남태현은 ‘미대 오빠’이자 ‘엄친아’ 강우 역할을 맡았으며 강우의 어머니 역으로는  연기파 중견 배우 김서라가, 강우의 연인 월하 역으로는 신예 김수연의 출연이 결정됐다.

김서라가 분한 강우의 어머니는 남편을 여의고 모진 고난을 겪으면서도 아들에게 번듯한 기업을 물려주기 위해 헌신을 다 하지만 아들에 대한 소유욕이 엄청난 인물.

남태현 / YG엔터테인먼트
남태현 / YG엔터테인먼트


자상한 모습을 보이지만 가끔은 비정상적일 정도로 아들을 구속하기도 하면서 극중 모든 긴장의 구심점에서 극의 진행을 팽팽하게 만들어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극중 강우의 연인 월하 역의 김수연은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 MBC ‘빛나는 로맨스‘ 등에 비중 있는 역할로 출연했던 촉망받는 신예로 1인 2역에 도전한다.

김서라 / 미스틱엔터테인먼트
김서라 /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제작사인 아우라미디어의 고대화 대표프로듀서는  “김서라가 맡은 강우 어머니 역할은 극중 변화무쌍한 감정선을 가진 매우 독특한 인물”이라면서 “극의 긴장감을 높이는데 가장 중요한 역할인 만큼 믿을수 있는 연기력을 가진 노련한 김서라를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또 김수연에 대해서는 “상반되는 주인공 1인2역을 연기해야 하는 역할로 청순함과 발랄함을 함께 가진 김수연의 분위기와 잘 어울린다. 향후 좋은 재목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두 사람과 함께 연극계에서 활약했던 신인 연기자 임민경과 정도현, 김화영, 아역 연기자 출신 이예림 등이 캐스팅 돼 핏빛 호러의 극중 호흡을 맞춘다.

한편, ‘검달아’는 SBS ‘닥터 이방인’ 등을 제작한 아우라미디어(대표:임성균)와 중국의 중견 제작사인 관야미디어(冠亚传媒)가 한중합작으로 제작하는 5연작 드라마 중 첫 작품이다.

김수연 / 웨이즈컴퍼니
김수연 / 웨이즈컴퍼니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