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잇아이템] 박신혜, 여름 민소매를 즐기는 세 가지 방법…‘이렇게만 입자’

  • 조혜진 기자
  • 승인 2015.07.28 09: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혜진 기자] #박신혜 #비키
 
민소매는 시원해보여 여름철 사랑받는 아이템이다. 뿐만 아니라 어떠한 디자인을 선택하느냐에 따라 깔끔부터 성숙한 이미지까지 선보일 수 있다. 특히 박신혜가 ㈜신원(회장: 박성철) 비키 화보 속에서 보여준 다채로운 민소매 패션은 여성들이 참고하면 좋은 스타일링이다.
 
깔끔함이 돋보이는 화이트 민소매 블라우스는 필수적으로 장만하는 것이 좋다. 다양한 하의와 매치하기 용이해 실용성이 뛰어나기 때문. 허리 부분에 끈이 가미된 비키의 블라우스는 허리 라인을 강조해 여성미를 살릴 수 있다. 화이트 민소매 블라우스의 모던한 느낌을 강조하려면 박신혜처럼 블랙 하의와 매치하고, 화려한 느낌을 어필하려면 패턴 스커트와 코디할 것을 권한다.
 
민소매가 시스루 소재와 만나면 성숙한 분위기를 고조시킬 수 있다. 네크라인 에 시스루 소재가 더해진 비키의 민소매 블라우스는 어깨를 살짝 감싸는 디자인이 어우러져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극대화시킨다. 이때 블랙 혹은 네이비처럼 톤 다운된 컬러를 선택하면 고급스러운 느낌까지 전달할 수 있다.

박신혜 / 비키
박신혜 / 비키

 
팔이 훤히 드러나는 민소매 입기가 다소 망설여진다면 민소매 조끼가 어떨까. 박신혜는 비키 화보에서 반팔 원피스 위에 민소매 조끼를 걸치는 감각적인 스타일링으로 세련된 패션 센스를 과시했다. 민소매 조끼를 고를 땐 군더더기없이 깔끔한 디자인이 다양한 룩에 겹쳐입기 수월하다. 더불어 엉덩이를 살짝 덮는 기장은 체형 커버에도 효과적이다.
 
신원의 김지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민소매는 시원해보이면서도 여성스러움을 드러내기 좋은 아이템”이라며 “기본적인 디자인 위주로 장만해두면 여름 내내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