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상류사회’ 이문정, “여자 이용해 집 살리려는 남자에요”…‘끝까지 이간질’
  • 김단희 기자
  • 승인 2015.07.08 11:0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단희 기자] #이문정 #상류사회

배우 이문정(민정)이 유이(장윤하)에게 끝까지 악담을 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지난 7일날 방송 된 SBS ‘상류사회’에서 이문정(민정)은 유이(장윤하)에게 직접 전화하여 만나자고 말했다. 이날 민정은 “본론부터 말씀드릴게요. 준기씨랑 결혼할 생각이면 조심하는게 좋을 거예요. 여자를 이용해서 자기집 살리려는 남자에요”라고 말했다. 이어 “집안 형편이 아주 안좋거든요. 저희 부모님도 알아보시고 반대 했었어요’’ 라며 성준(최준기)를 이간질했다.
 
이어 단호하게 말하는 윤하의 반응에 민정은 같은 여자끼리 충고 해주는 거라며, 신경전을 벌였다.

‘상류사회’ 이문정 / 어니언매니지먼트그룹
‘상류사회’ 이문정 / 어니언매니지먼트그룹

 

이문정은 짧은 등장임에도 불구하고 결정적인 인물로 등장하여, 시청자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고 있다. 또한 성준(최준기)과 유이(윤하), 박형식(창수) 이 세 사람의 관계를 흔들어 놓기도 하며, 극을 더욱 긴장감 있게 이끌어 나가고 있다.
 
한편, ‘상류사회’는 매주 월,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