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웃집 찰스’ 사유리, “와~ 외국인 많다”…‘어디 사 씨세요?’
  • 김단희 기자
  • 승인 2015.06.22 17: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단희 기자] #이웃집찰스 #사유리

KBS '이웃집 찰스‘에 첫 등장한 사유리가 외국인 출연자들의 등장에 놀라는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를 뒤집어 놓았다.

사유리 / KBS 이웃집 찰스
사유리 / KBS 이웃집 찰스


오는 화요일 ‘이웃집 찰스’ 24회에선 제주 해녀를 꿈꾸는 일본인 주부 하루나와 베이커리 사업을 준비하고 있는 프랑스 청년 5인방 (라파엘, 장로랑, 알렉스, 토마스, 마가리)의 한국 생활이 첫 공개된다.

이방인 학교의 패널로 등장한 사유리는 하루나와 그녀의 남편 정진기 그리고 라파엘과 장로랑의 등장에 휘둥그레 한 눈으로  “와~ 외국인 많다”고 말을 해 주위를 황당하게 했다.

결국 옆에 있던 조혜련이 “너도 외국인이야” 라고 지적했고 스튜디오는 금세 웃음바다가 되었다.

엉뚱발랄한 매력으로 이방인 학교를 한층 더 상큼하게 만든 사유리의 첫 등장은 23일 화요일 저녁 7시 30분 KBS 1TV ‘이웃집 찰스’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