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HD스토리] 방탄소년단(BTS) 정국, 당장 기록하지 않으면 하늘이 노할 美친 비주얼… ‘사랑아 정국해’

  • 김수현 기자
  • 승인 2015.05.29 13:39
  • 댓글
  • 조회수 10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수현 기자] #방탄소년단 #BTS #정국
 
탈덕을 잃고 나는 쓰네…
잘 있거라, 짧았던 머글생아… 잘 있거라, 더 이상 내 것이 아닌 카드들아…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세상에서 가장 유치하고 흔한 말. 뭘 먹어서 그렇게 예쁘니? 꽃같은 정국아… 나는 너만 보면 계속해서 유치해지고 싶어져…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멤버들 사이에서도 한 떨기 수선화 같은 자태를 뽐내는 너란 아이… 수선화의 꽃말만큼 너는 고결하고 신비롭구나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정국이 보여주는 강렬한 눈빛, 그 속에 언듯 느껴지는 풋풋한 소년의 외로움. 나는 느낄 수 있다. 사연을 물어보지 않고서는 견딜 수 없을 정도로, 정국은 예쁘다.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그러면서도 소나기가 방금 가신 듯한 해사한 미소는 절로 내 심장을 멎게 한다.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19살의 미완전한 나이의 너를 보고 있으면, 롤리타를 사랑한 험버트의 마음을 이해할 수 있을 것 같다. 아아, 정국아. 너는 나를 현버트로 만들어버렸다.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세상의 모든 아름다움을 합친다면 꼭 정국을 닮지 않았을까. 나는 숨이 멎지 않은 상태에서 천국을 보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 너는 꼭 내 마음을 죄지은 사람처럼 만드는구나.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메르스 바이러스 따위 무섭지 않다. 나는 이미 해독제가 없는 정국이라는 바이러스에 감염됐으니… 나는 한평생 정국의, 정국에 의한, 정국을 위한 아픔을 품고 싶다…….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정국아, 보고 있니? 너는 너무 아름다워서 나를 아프게 해…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방탄소년단 정국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장님처럼 나 이제 더듬거리며 문을 잠구네… 가엾은 내 인생 정국에게 갇혔네…

방탄소년단(BTS) 정국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방탄소년단(BTS) 정국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