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부선, 김흥국에 발끈 “정의, 투명 사회를 위해 그랬다”… ‘눈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미래 기자] 김부선, 김흥국에 발끈 “정의, 투명 사회를 위해 그랬다”… ‘눈길’
 
김부선이 난방비 논란을 언급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김부선, 김흥국, 이훈, 제국의 아이들 광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라디오스타’ 김흥국-김부선 / MBC ‘라디오스타’ 화면캡처
‘라디오스타’ 김흥국-김부선 / MBC ‘라디오스타’ 화면캡처

 
이날 김흥국은 김부선에 “이 사람은 난방비 때문에 싸움질 해서 이렇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김부선은 발끈하며 “정의, 투명사회를 위해 그랬다. 제주도가 낳은 세계적인 난방투사다”라고 강조해 이목이 집중됐다. 또한 김부선은 “그런 것 해본 적 있냐. 소수자 인권을 위해 싸워본 적 있냐” 묻자 김흥국은 “나도 가끔 1인 시위 했다”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부선은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앵그리 피플- 화가 난다’ 특집에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