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부선, 김구라에 “오늘도 5만원 짜샤” 입담 폭발… ‘웃음바다’

  • 신미래 기자
  • 승인 2015.04.16 09: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미래 기자] 김부선, 김구라에 “오늘도 5만원 짜샤” 입담 폭발… ‘웃음바다’
 
김부선이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서 재치있는 입담을 뽐내 화제다.
 
15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앵그리 피플 화가난다’ 특집으로 김부선, 이훈, 김흥국, 제국의 아이들 광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라디오스타’ 김흥국-김부선 / MBC ‘라디오스타’ 화면캡처
‘라디오스타’ 김흥국-김부선 / MBC ‘라디오스타’ 화면캡처

 
이날 MC 김구라가 과거 SNS에 공개한 의상 가격에 대해 물었다.
 
이에 김부선은 “오늘도 5만원 짜샤” 이어 “제가 몸매가 되잖아요. 이거 칸 가서 직접 사 온거다” 말해 화끈한 입담을 과시했다. 또한 김부선은 “재킷은 5만원이고 원피스는 3만원이다”라고 말하자 김구라는 악세사리의 가격을 물었고, 김부선은 반지를 보여주며 “전부 짝퉁이다. 이거는 2만 5천원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구라가  “시계는 좋아 보인다”고 말하자 “이건 진품이다. 조카를 S대 졸업을 시켰다. 걔 실력으로. 그리고 제주도 사는 언니가 고마움의 표시로 졸업 선물을 사준다고 해서 ‘이 시계가 갖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자 제주도 언니가 ‘500이라는데 50을 내가 잘못 본 거냐’며 물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부선은 영화 ‘오늘의 연애’, ‘몬스터’ 등에 출연해 개성 강한 연기를 보여주고 있다.